Tag

,

유난히 오늘따라
왜 그렇게 웃고 있는거니
얼마 전 내게 소개
시켜준 그 사람이니
널 웃게 만드는 행복한 그 남자

유난히 오늘따라
왜 그렇게 우울해 보여요
벌써 한 시간째 이렇게
나 웃고 있잖아요
찡그리지 마요
정말 걱정 되요

그렇게 오랜 시간을
함께 했었는데
아직도 모르니
날 그렇게 몰라
이런 바보가 또 있을까요
아직도 모르나요
두 팔 벌려 서있는 날

그렇게 바쁜 걸음으로
어딜 가고 있는 거니
조금은 천천히 걷고 싶어
너와 함께 하는 소중한 이 시간
빨리 보내고 싶지 않아

그렇게 느린 걸음으로
어딜 가겠다는 건지
조금 더 많은 곳에 가고 싶어
일주일에 한 번 밖에
못 보는데 좀 서둘러줘요

그렇게 오랜 시간을
함께 했었는데
아직도 모르니
날 그렇게 몰라
이런 바보가 또 있을까요
아직도 모르나요
두 팔 벌려 선 나를

그런가 봐요 늘 그랬나봐요
같은 곳에 서서 다른 곳만 봤죠
난 늘 한 곳만 바라보는데
그걸 모르고 있죠
나를 볼 순 없나요

그렇게 오랜 시간을
함께 했었는데
아직도 몰라요
날 그렇게 몰라
이런 바보가 또 있을까요
아직도 모르나요
두 팔 벌려 서 있는 날

Romanization

Yunanhi oneulttara
Wae geureohke utgo ittneungeoni
Eolma jeon naege sogae
Sigyojun geu saramini
Neol utge mandeuneun haengbokhan geu namja

Yunanhi oneulttara
Wae geureohke uurhae boyeoyo
Beolsseo han siganjjae ireohke
Na utgo ittjanhayo
Jjingeuriji mayo
Jeongmal keokjeong dwiyo

Geureohke oraen siganeul
Hamkke haesseottneunde
Ajikdo moreuni
Nal geureohke molla
Ireon baboga tto isseulkkayo
Ajikdo moreunayo
Du pal beollyeo seoittneun nal

Geureohke bappeun georeumeuro
Eodil gago ittneun geoni
Jogeumeul cheoncheonhi geodgo sipeo
Neowa hamkke haneun sojunghan I sigan
Ppalli bonaego sipji anha

Geureohke neurin georeumeuro
Eodil gagettdaneun geonji
Jogeum deo manheun gose gago sipeo
Iljuire han beon bakke
Mot boneunde jom seodulleojwoyo

Geureohke oraen siganeul
Hamkke haesseottneunde
Ajikdo moreuni
Nal geureohke molla
Ireon baboga tto isseulkkayo
Ajikdo moreunayo
Du pal beollyeo seon nareul

Geureonga bwayo neul geuraettnabwayo
Gateun gose seoseo dareun gotman bwattjyo
Nan neul han gotman baraboneunde
Geugeol moreugo ittjyo
Nareul bol sun eobtnayo

Geureohke oraen siganeul
Hamkke haesseottneunde
Ajikdo mollayo
Nal geureohke molla
Ireon baboga tto isseulkkayo
Ajikdo moreunayo
Du pal beollyeo seoittneun nal